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으로 성장하기까지​

세상에 태여난 날부터 쓸모없는 조약돌처럼 버려져야만 했던 그가 어떻게 되여 나라의 정사를 론하는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으로까지 성장할수 있었는지 우리는 그에 대해 전하려고 한다.​

[2022-11-17]
우리는 어머니의 아들딸들​

우리는 다 어머니의 아들딸들, ​정녕 그것은 자식들을 훌륭히 키워 조국앞에 내세운 우리의 어머니들에 대한 절세위인의 열화같은 사랑이였고 믿음이였으며 존경이였다.

[2022-11-17]
응원

밤이 깊어 잠자리에 누웠으나 좀전까지 읽던 총서 《불멸의 려정》 장편소설 《부흥》의 한대목이 계속 눈앞에 떠올라 잠들수가 없었다.​

[2022-11-17]
10분, 5분이라도 빨리​

인민들이 출근길에 잠시라도 추위에 떨세라 그토록 마음쓰시며 깊은 밤 무궤도전차의 시운전을 세심히 지도해주시는 경애하는 원수님.​

[2022-11-17]
《우리 녀성들은 혁명의 한쪽수레바퀴를 떠밀고나가는 힘있는 력량입니다.》​

세기와 세기를 이어 위대한 수령, 위대한 당의 품속에서 가장 값높은 존엄과 권리를 누리며 혁명의 한쪽수레바퀴를 힘있게 떠밀고나가는것은 우리 공화국녀성들의 크나큰 영광이며 행복이다.​

[2022-11-16]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 어머니들의 임무에 대하여 하신 교시​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 어머니들의 수고와 임무에 대하여 하신 교시이다.​​

[2022-11-16]
이 땅의 어머니들은 말한다

어머니들도 어머니라 부르는 위대한 태양의 품이 있어 우리 조국의 미래는 끝없이 밝고 창창합니다.​

[2022-11-16]
행복의 뿌리

나라의 꽃, 생활의 꽃, 가정의 꽃으로 아름답게 피여나는 우리 녀성들의 무한한 행복은 어디에 뿌리를 둔것인가.​

[2022-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