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도서 《일화로 보는 위인상 1》중에서

 

비애의 하늘을 날은 비행기

 

주체100(2011)년 12월 어느날 비애로 가득찬 조국의 대지를 박차고 한대의 비행기가 창공을 헤가르며 날아올랐다.

온 세계가 위대한 장군님의 서거에 애석함을 금치 못하고있던 그때 피눈물의 바다가 펼쳐진 조국을 떠나는 그 비행기에는 과연 어떤 사연이 깃들어있었던가.

그 비행기에는 4. 25체육단 송구감독 신화순이 하염없는 눈물속에 앉아있었다.

그로 말하면 국제경기에서 공화국기발을 창공높이 날린 특출한 체육인도 아닌 평범한 녀성송구감독이였다.

신화순의 눈앞에는 그해 5월 4일 새로 건설된 조선인민군종합체육관 개관식에 나오시였던 위대한 장군님의 자애로운 모습이 어려왔다.

그날 선수들의 경기를 보아주시던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경기장밖에서 경기지휘를 하는 녀성감독을 유심히 바라보시다가 흐리신 안색으로 감독의 얼굴에 병색이 돈다고 말씀하시였다.

해당 일군들로부터 그가 불치의 병에 걸렸다는것과 자기 생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것을 알면서도 숨이 지는 마지막순간까지 송구장을 떠나지 않겠다고 하면서 훈련장에 나와 살다싶이 한다는 사실을 보고받으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훌륭한 동무라고, 그의 병치료를 잘해주도록 하여야 하겠다고 간곡히 말씀하시였다. 그러시고는 그의 병치료정형에 대하여 거듭 료해하시고 은정깊은 조치를 취해주시였다.

그 사랑이 명약이 되여 그의 건강은 기적적으로 회복기에 들어서게 되였다.

그런데 그처럼 한없이 고마우신 위대한 장군님께서 달리는 야전렬차에서 순직하시였다는 청천벽력과도 같은 소식에 접하게 될줄이야 어찌 알았겠는가.

그 녀성감독은 아예 쓰러지고말았다. 그의 병세는 피눈물의 아픔으로 하여 더더욱 악화되였다.

그러나 그는 자기의 건강문제를 두고 그 누구보다 마음쓰시는분이 계신줄을 알지 못하였다.

12월 22일 그 누구보다 더 큰 상실의 아픔을 안으시고 온 나라일을 돌보시느라 그처럼 바쁘신 속에서도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몸소 신화순의 병치료정형을 료해하시고 그를 지체없이 외국의 이름있는 병원에 보내여 치료받도록 대책을 세워주시는 크나큰 사랑과 은정을 베풀어주시였다.

꿈에도 상상할수 없었던 어버이사랑에 접한 녀성감독은 너무도 목이 꽉 메여올라 그만 아무 말도 잇지 못한채 눈물만 하염없이 쏟고 또 쏟았다. 그러던 그는 일군들에게 단 하루만이라도 출발을 늦추어 위대한 장군님을 바래워드리는 영결식에 참가하고 떠나게 해달라고 애원하였다.

그러는 그의 손을 꼭 잡고 일군들은 뜨거운것을 삼키며 말하였다.

《동무를 하루빨리 떠나보내라는것은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주신 명령입니다. 어서 떠날 준비를 하십시오.》

민족의 대국상의 나날에 한 평범한 녀성체육감독에게 내리신 명령!

그것은 자애로운 인민의 어버이께서만이 내리실수 있는 명령, 세상에 다시없을 인간사랑의 특별명령이였다.

이렇게 되여 위대한 어버이의 사랑의 명령을 받아안은 녀성감독은 오열을 삼키면서 비행기에 몸을 싣게 되였다.

이 나라 천만사람들중 단 한사람의 얼굴에도 그늘이 지지 않게 하려고 마음쓰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에 의하여 비행기가 날은 그 시각은 장군님과 영결하게 되는 28일을 하루 앞둔 날이였다.

 

이전페지   다음페지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한편의 노래형상과 편곡에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천재적인 음악적예지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놀라운 잔디상식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전문가들을 놀래우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건축가들의 탄성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노래에 비낀 숭고한 조국애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만복화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생활문제가 기본이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교육자들을 위해서는 아까울것이 없다시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크게 보신 사소한 문제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뜨거운 김장철풍경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인민이 승마의 주인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누구도 몰랐던 수자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일욕심이 많은 일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탁구선수가 받아안은 특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대국상의 나날에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일년내내 생각한다고 하시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만족이란 있을수 없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잡풀을 놓고 울리신 경종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물고기무지앞에서 남기신 사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식탁에 오른 큰 물고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황금해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식수절의 이야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하나를 해도 손색없이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4렬 28번 좌석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찬바람부는 밖에서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해병장갑》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물고기비린내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몸소 타보신 관성비행차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부결하신 제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모든 평가의 기준 [일화로 보는 위인상 1]《꼬마의사》의 재롱도 받아주시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웃으시며 지신 《빚》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기다려주신 30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미래의 축구선수와 하신 담화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항명이가 받아안은 축복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원아들의 식성까지 헤아리시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소년이 받아안은 행복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전례없는 병문안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원아들에게도 학부형이 있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27㏋목선이 전하는 이야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대회장을 진감한 아기의 이름―충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비애의 하늘을 날은 비행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대국상의 나날에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남조선기업가에게 베푸신 은정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동해기슭에 솟아난 로동자궁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대표인원이 2만 1명이 된 사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다섯개의 빨간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더운 날에 헤아리신 방안온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병원속의 《미술박물관》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판문점의 새 전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눈물이 말하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약상표는 대양과 대륙을 넘어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친정어머니보다 먼저 오신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로투사를 울린 회답서한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영원히 잊을수 없다고 하시며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천하를 울린 렬사의 생일추모회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뜻깊은 기념촬영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잊지 않으신 약속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젊음을 되찾은 축구박사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평생소원을 푼 어머니들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리발사들과의 대화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친히 묘주가 되시여 떠나간 전사의 모습을 찾아주시여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영생하는 삶을 안겨준 친필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99%와 1%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사랑의 편지를 받아안은 일본인녀성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축구선수들의 환희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조전과 화환에 어린 뜨거운 동포애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로드맨의 토로 [일화로 보는 위인상 1] 판문점의 새 전설
←되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