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1(2022)년 8월 3일
 

물미끄럼대는 전한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당에 모든것을 의탁하고 당과 함께 온갖 시련과 난관을 헤쳐온 우리 인민들에게 하루빨리 세상에 부럼없는 유족하고 행복한 생활을 마련해주어야 합니다.》

주체101(2012)년 7월 어느날이였다. 이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또다시 준공을 앞둔 릉라물놀이장을 찾으시였다.

그이께서 야외물놀이장에 나오시였을 때 경쾌하게 뻗어간 물미끄럼대에서는 청소년들이 즐거운 웃음을 날리며 미끄러져내리고있었다.

꿈속에서도 그려볼수 없었던 희한한 물놀이장에서 온갖 락을 다 누리며 즐겁게 웃고떠드는 이들을 보시며 환히 웃으시던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지금 청년들이 물미끄럼대를 타고 경쾌하게 미끄러져내리는데 정말 볼만 하다고, 물미끄럼대가 청소년들뿐아니라 중년기의 사람들속에서도 인기가 있을것이라고, 이제 운영을 시작하면 물놀이장이 굉장할것이라고 기쁨에 넘쳐 말씀하시였다.

야외물놀이장의 미끄럼대는 주로가 여러개로 되여있는데 매 주로에서는 수영복을 입은 남녀청년들이 희열에 넘쳐 탄성을 지르며 미끄러져내리고있었다. 보는 사람들도 순간에 환희에 젖고 절로 마음이 즐거워지는 풍경이였다.

하지만 물미끄럼대주로를 눈여겨보시던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그곳을 가리키시며 물미끄럼대주로가운데서 정점에서 미끄러져내려온 사람들이 관성의 힘으로 다음단으로 오를수 있게 되여있는 주로도 있는데 몸무게가 가벼운 사람들은 그 주로를 따라 내려왔다가 다음단의 정점까지 오르지 못할수 있다고 하시면서 물미끄럼대를 운영하는 과정에 나타날수 있는 사고요소들을 미리막는것이 중요하다고 말씀하시였다.

사람의 몸무게에 따라 나타날수 있는 자그마한 사고요소까지도 제때에 찾아내시고 즉석에서 가르치심을 주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이시였다.

물놀이장건설에 참가했던 군부대일군들이 그이께 물미끄럼대주로의 이음부분들을 매끈하게 시공했음을 보고드리였다.

그이께서는 그러면 좋다고 긍정하시면서 물미끄럼대를 다시금 주시하시였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주로에 피여오르는 물보라를 보시다가 일군들에게 지금은 물미끄럼대주로의 이음부분들을 매끈하게 시공하였다고 하지만 운영과정에 주로의 이음부분들에 틈이 생길수도 있다고 하시면서 마음을 놓지 못하시였다.

그이께서는 사람들이 물미끄럼대를 타고 내려올 때 속도가 빠른것만큼 주로에 조금이라도 걸치는것이 있으면 상할수 있다고 하시면서 이음부분을 비롯하여 물미끄럼대주로에 다른 이상이 없는가 하는데 대하여 항상 구체적으로 살피고 검사하도록 하여야 한다고, 청년들가운데는 성미가 급하고 모험심이 강한 사람들도 있는것만큼 물미끄럼대리용규정을 만들어 써붙이고 그들이 그 규정을 엄격히 지키도록 통제하여야 한다고, 그렇게 하지 않으면 뜻하지 않은 여러가지 사고가 날수 있다고 가르치시였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이날 조약대를 보시면서도 릉라물놀이장에서 사고가 많이 날수 있는 장소는 물미끄럼대와 조약대라고 걱정하시면서 물놀이장에 응급치료를 할수 있는 치료실과 감시대도 꾸려주며 구조를 할수 있는 대책도 세워주어야 한다고 말씀하시였다.

정녕 인민의 웃음소리 넘쳐날 훌륭한 물놀이장을 마련해주시고도 그것을 리용하는 과정에 자그마한 사고라도 날세라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기쁨속에서도 걱정을 놓지 못하시는것이였다.

오늘도 릉라물놀이장의 물미끄럼대는 인민에 대한 끝없는 사랑으로 수놓아진 그날의 사연을 길이 전해가고있다.

본사기자

 

이전 제목   다음 제목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