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1(2022)년 5월 21일
 

조국이여, 인민이여 부디 안심하시라!

 

평양시안의 의약품공급사업을 즉시 안정시킬데 대한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특별명령을 피끓는 심장속에 받아안고 떠나기에 앞서 국기를 소중히 안아보는 조선인민군 군의부문 전투원의 모습.



그 시각 영용한 전투원의 심장속에 뜨겁게 새겨진것은 과연 무엇인가.

우리 당중앙이 력사의 시련앞에서 다시한번 자기의 령도적역할을 검증받을 시각이 왔다고 하시면서 우리가 무엇때문에 필요한 사람들인가, 우리가 누구를 위해 목숨까지 바쳐 싸워야 하는가를 더 깊이 자각할 때이라고, 우리 당은 자기의 중대한 책무앞에 용감히 나설것이며 무한한 충실성과 헌신으로 조국과 인민의 안전과 안녕을 전적으로 책임질것이라고 하시던 경애하는 원수님의 절절하신 음성이 아니였던가.

그래서였다.

우리의 미더운 군의부문 전투원들 성스러운 국기앞에 길지 않은 맹세를 남긴것은.

《조국과 인민을 위하여 복무하겠습니다!》



그렇다.

그 한마디의 맹세를 통해 조국은, 인민은 자기의 미더운 아들들의 피더운 심장속에 높뛰는 사명감을 귀중히 안아본다.

우리는 조국과 인민의 안녕을 위하여 필요한 사람들이다!

조국이여, 인민이여 부디 안심하시라! 위대한 당의 명령을 결사로 관철하려는 우리 인민군용사들의 심장이 높뛰는 한 조국의 광명한 미래, 인민의 행복의 웃음이 담긴 우리의 찬란한 국기는 무궁토록 나붓기리라!

본사기자 남 진

 

이전 제목   다음 제목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