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1(2022)년 5월 10일
 

영광의 땅 청산리에서 모내기 시작​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전원회의 결정관철을 위한 투쟁으로 끓어번지는 공화국의 남포시 강서구역 청산리에서 9일 모내기가 시작되였다.

절세위인들의 불멸의 령도업적이 뜨겁게 어려있으며 위대한 청산리정신, 청산리방법이 창조된 력사의 땅에서 벼모내기를 진행하는 강서구역 청산협동농장 농업근로자들의 긍지와 기쁨이 드넓은 청산벌에 차넘치고있었다.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유훈과 당이 제시한 새로운 사회주의농촌건설강령을 높이 받들고 이들은 종자싹틔우기, 씨뿌리기 등을 적기에 질적으로 선행시키고 선진적인 벼모기르기방법으로 모판관리를 잘하여 실한 벼모들을 키워냈다.

또한 많은 물주머니들을 만들고 물대기조건이 어려운 곳들에 굴포, 우물을 비롯한 보조수원들을 건설하여 가물피해를 막기 위한 사전대책도 세워놓았다.

기계화초병들은 농기계들의 수리정비를 짧은 기간에 끝내고 논갈이와 써레치기를 다그침으로써 모내기를 적기에 보장할수 있는 빈틈없는 준비를 갖추었다.

사회주의수호전의 최전방을 지켜섰다는 책임감을 안고 모내는기계운전공들과 모공급수들은 황금이삭 설레이는 풍요한 가을을 그려보며 드넓은 전야에 푸른 주단을 펼쳐나가고있다.

농장원들은 벼모잎 하나라도 상할세라 정히 모를 뜨고 운반하여 포전들에 평당 포기수와 포기당 대수가 정확히 보장되도록 하고있다.

이날 남포시당위원회와 강서구역의 일군들이 현지에서 농장원들과 함께 벼모내기를 하였다.


 

이전 제목   다음 제목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