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1(2022)년 5월 4일
 

가물에 의한 농작물피해를 미리 막기 위한 사업에 일제히 진입

 

공화국의 성, 중앙기관 일군들이 가물피해를 막기 위한 사업에 일제히 진입하였다.

종합된 자료에 의하면 자동차, 물차를 비롯한 륜전기재들과 소형양수기, 비닐박막 등 설비, 자재들이 가물피해가 심하게 나타날수 있는 농촌들에 적시적으로 투입되였다.

채취공업성, 혁명사적지건설국, 대외문화련락위원회의 일군들이 기본곡창지대인 황해남도의 농장들에 달려나가 가물과의 투쟁을 전격적으로 벌리고있다.

사회주의수호전의 주타격전방을 농업근로자들과 함께 지켜섰다는 자각을 안고 이들은 력량과 수단을 집중하여 가물피해현상이 있거나 나타날수 있는 포전들부터 물주기를 진행하고있다.

금속공업성, 경공업성, 수산성, 대성산지도국을 비롯한 성, 중앙기관 일군들은 황해북도의 농장들에서 가물피해를 막기 위한 사업을 본격적으로 내밀고있다.

올해 농사를 잘 지어 당이 제시한 알곡생산목표를 기어이 점령하는데 이바지할 일념안고 곡산군, 수안군 등에 나간 이들은 운반수단들과 설비들의 가동률을 높이면서 물주기를 집중전개하고있다.

국가선물관, 대외전람총국 등의 일군들은 평안남도의 농장들에서 물차와 양수설비들을 효과적으로 리용하여 매일 많은 면적의 포전들에 물을 충분히 주고있다.

남포시에 나간 성, 중앙기관 일군들도 농장들에 필요한 설비, 자재를 책임적으로 보장해주는 한편 물운반수단을 총동원하여 드넓은 포전들에 생명수가 흘러들게 하고있다.

 

이전 제목   다음 제목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