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1(2022)년 1월 11일
 

청년전위들의 궐기대회와 결의행진 진행​

 

조선로동당의 필승불패의 향도따라 뜻깊은 올해를 혁명발전의 일대 분수령으로 빛내이기 위한 전인민적인 총진군대오의 힘찬 보폭을 청년들이 앞장서 내짚고있다.

공화국의 평양시청년공원야외극장에서 지난 10일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전원회의 결정을 철저히 관철하기 위한 청년전위들의 궐기대회가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장 리두성동지와 청년동맹, 관계부문 일군들, 시안의 청년학생들이 대회에 참가하였다.

사회주의애국청년동맹 중앙위원회 위원장 문철동지가 보고를 하였다.

대회에서는 내각청년동맹위원회 위원장 서광명, 만경대구역 칠골남새전문농장 청년분조장 오금별, 김일성종합대학 학생 유성동무들이 결의토론을 하였다.

대회에서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 드리는 맹세문이 전체 참가자들의 열광적인 박수속에 채택되였다.




이어 청년전위들의 결의행진이 있었다.

참가자들은 《위대한 김정은동지 따라 주체혁명위업을 끝까지 완성하자!》, 《사회주의건설의 보람찬 투쟁에서 애국청년의 기개를 떨치자!》 등의 프랑카드들과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발전기》, 《전면적부흥, 전면적발전》을 비롯한 표어들을 들고 기세충천하여 수도의 거리를 누벼나갔다.

《조선청년행진곡》, 《우리는 혁명의 계승자》, 《청춘과 용감성》 등 격동적이며 전투적인 노래들에 맞추어 보무당당히 전진하는 미덥고 끌끌한 청년대오를 향해 손을 흔들며 고무해주는 시민들의 환호속에 청년들은 더욱 기운차게 행진해나갔다.

당과 조국을 위해 귀중한 청춘시절을 값높이 빛내이며 애국의 한길을 변함없이 걸어갈 열혈청춘들의 확고부동한 신념과 맹세의 표출인양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령도따라 우리식 사회주의건설의 전면적발전을 다그쳐나가자!》, 《신심과 락관에 넘쳐 새로운 승리를 향하여 힘차게 나아가자!》를 비롯한 우렁찬 구호의 함성이 수도의 하늘가로 끝없이 메아리쳐갔다.



 

이전 제목   다음 제목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