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1(2022)년 1월 2일
 

어머니당의 후대사랑을 충성으로 받들리

 

새해의 첫 아침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전원회의에서 온 나라 학생들에게 새로운 형태의 질좋은 교복과 가방을 빠짐없이 공급할데 대한 과업을 제기하시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당중앙위원회적인 중대조치를 취해주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자애로운 영상을 뵈오며 우리학교 교원들 모두가 크나큰 격정으로 설레였다.

전원회의에 관한 보도의 구절구절을 새겨볼수록 한없이 따사로운 사랑에 뜨거움으로 목이 메고 내 조국의 밝고 창창한 미래가 가슴뿌듯이 안겨와 격동된 심정을 금할수 없다.

지난해에 국가적부담으로 전국의 어린이들에게 젖제품을 비롯한 영양식품을 공급하는것을 당의 정책으로 수립하도록 하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자애로운 영상을 우러르며 우리모두 얼마나 뜨거운 격정의 눈물을 쏟고 또 쏟았던가. 그 은혜로운 손길이 있었기에 수도 평양으로부터 조국의 북변과 분계연선마을의 아이들에 이르기까지 젖제품을 비롯한 영양식품을 공급받는 사랑의 화폭이 펼쳐져 이 땅에서는 아이들의 행복의 웃음소리가 더 높이 울려퍼진것이다.

그러시고도 주신 사랑이 적으신듯 한해가 다 저무는 마지막날까지 전원회의를 지도하시며 후대들을 위한 사랑의 중대조치를 또다시 취해주시였으니 진정 시작은 있어도 끝이 없는 위대한 어버이의 숭고한 후대사랑의 세계를 무슨 말로 다 전할수 있겠는가.

자라나는 후대들을 억만금의 금은보화에도 비길수 없는 귀중한 보배로, 희망과 미래의 전부로 여기시며 아이들의 밝은 앞날을 위해 그 무엇도 아끼지 않으시경애하는 원수님의 열화와 같은 사랑과 정이 있어 《세상에 부럼없어라》의 노래소리는 오늘도 래일도 영원히 사회주의조국찬가로 높이 울려퍼지는것이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이번 전원회의에서 교육부문에서는 우리의 교육을 미래를 마음놓고 떠맡길수 있는 가장 우월한 교육, 리상적인 교육으로 발전시켜 모든 학생들을 참다운 혁명인재, 유능한 창조형의 인재, 사회주의후비대로 키우는것을 새 세기 교육혁명의 기본목적으로 내세워야 한다고 가르쳐주시였다.

우리들은 경애하는 원수님의 이 말씀을 가슴에 새기고 당의 후대사랑, 미래사랑을 현실로 꽃피우는 길에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쳐나감으로써 그이의 사상과 령도를 충성으로 받들어나가겠다는것을 굳게 결의한다.

평천구역 봉학소학교 교장 리경애

 

이전 제목   다음 제목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