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주체110(2021)년 11월 24일
 

인민의 새 보금자리들을 훌륭히 일떠세우기 위한 투쟁 계속 고조​

 

공화국의 평양시와 각 도의 살림집건설장들에서 인민의 새 보금자리들을 훌륭히 일떠세우기 위한 투쟁이 계속 고조되고있다.

조선로동당의 인민사랑의 숭고한 뜻을 높이 받들고 대평지구 살림집건설에 참가한 건설자들이 공사를 계속 힘있게 내밀고있다.

당의 건설구상을 현실로 꽃피우기 위한 보람찬 전구에서 자신들의 깨끗한 량심과 헌신의 구슬땀을 바칠 열의안고 건설장으로 달려온 일군들과 건설자들은 살림집골조공사를 빠른 속도로 다그치고있으며 외부하부망공사를 마감단계에서 추진하고있다.


- 대평지구살림집건설장에서 -


검덕지구를 세상에 없는 광산도시, 모든 사람들이 부러워할 사상초유의 산악협곡도시로 꾸리려는 당중앙의 원대한 구상을 하루빨리 빛나는 현실로 꽃피울 일념안고 인민군군인들이 충성과 위훈의 자욱을 수놓아가고있다.

지금 공사장마다에서는 일당백혁명강군의 기상이 세차게 나래치는 속에 살림집내외부마감공사를 하루빨리 결속하기 위한 투쟁이 힘있게 벌어지고있다.

각 도들에서도 살림집건설이 힘있게 벌어지고있다.

평안북도안의 시, 군들에서 살림집건설이 적극 추진되고있으며 함경남도에서도 살림집건설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고있다.

이밖의 여러 도들에서도 살림집건설에 힘을 넣고있다.

당 제8차대회 결정을 관철하기 위하여 산악같이 일떠선 공화국의 각 도안의 일군들과 건설자들의 힘찬 로력투쟁에 의하여 살림집건설성과는 계속 확대되고있다.


 

이전 제목   다음 제목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