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10(2021)년 7월 17일
 

폭염과 가물에 대처하기 위한 긴급대책 강구​

 

공화국에서 모든 부문과 지역의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폭염과 가물피해를 철저히 막기 위한 사업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섰다.

중앙비상재해위기대응지휘조에서는 기상관측단위와의 긴밀한 련계밑에 각 부문과 지역들에서 발생할수 있는 위험요소들을 시급히 대책하도록 하기 위한 종합적인 지령을 시달하였으며 그에 대한 장악지도를 강하게 하고있다.

교육부문과 보육기관들에서는 학생들과 어린이들이 강이나 호수에 나가지 않게 교양을 심화시키고 그들의 생활과 건강을 책임적으로 돌보아주도록 교원들과 교양원, 보육원들에 대한 요구성을 높이고있다.

보건부문에서는 모든 근로자들과 주민들이 폭염으로 하여 발생할수 있는 사고요소와 질병들을 미리막고 방역규정들을 철저히 지키도록 하기 위한 위생선전을 집중적으로 벌리며 임의의 정황에 신속히 대응할수 있는 준비를 빈틈없이 갖추고있다.

농업부문에서는 양수장들과 우물, 졸짱, 굴포, 지하저수지 등 지하수시설들을 최대한 리용하여 농작물의 생육에 필요한 물을 충분히 보장하고 각종 관수 및 관개시설들과 기재들을 총동원하기 위한 대책을 강구하고있다.

전력공업부문에서도 농촌들에 양수용전력을 원만히 보장하는것을 중요한 문제로 내세우는것과 함께 변압기와 송전선을 비롯한 송변전설비들이 과열로 인한 피해를 받지 않게 선로점검과 설비관리를 짜고들고있다.

도시경영, 국토환경보호부문에서는 주민세대들에 음료수를 충분히 보장하고 가로수와 잔디, 꽃관목들과 양묘장들의 나무모들이 높은 온도와 가물에 의한 피해를 받지 않도록 해당한 대책을 취하고있으며 금속, 화학, 철도운수를 비롯한 인민경제 모든 부문에서도 기계설비들과 전기설비들의 관리운영과 렬차운행에서 발생할수 있는 문제들을 찾아 적시적인 예방책들을 세우고있다.

각 도, 시, 군들에서는 정연한 장악지휘체계를 세우고 필요한 장소들에 감시초소들을 배치하는 등 지역의 특성에 맞게 구체적이고 현실적인 조치들을 취하고있으며 성, 중앙기관들에서도 고온과 가물에 효과적으로 대처할수 있게 인원과 기재, 물자들을 우선적으로 충분히 동원, 보장하기 위한 대책들이 강구되고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