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10(2021)년 4월 11일
 

《인민이 있어 당도 있고 조국도 있다.》​

 

《인민이 있어 당도 있고 조국도 있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이 명언은 인민의 위대함에 대하여 밝힌 명언이다.

명언에는 인민은 세상에서 가장 위대하고 전지전능한 존재이므로 당과 국가는 반드시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여야 한다는 깊은 뜻이 담겨져있다.

인민은 세상에서 가장 위대하고 전지전능한 존재이다. 이것은 일찌기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장군님께서 혁명적당건설의 오랜 력사를 통하여 확증하여주신 진리이다.

인민이 있어 우리 당이 있고 조국도 있다. 그러므로 로동계급의 혁명적당도 국가도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여야 한다.

우선 혁명적당은 인민의 운명을 책임지고 이끌어주는 어머니가 되여야 한다.

우리 당은 력사상 처음으로 사회주의집권당은 인민의 운명을 책임지고 이끌어나가는 어머니당으로 되여야 한다는 사상을 내놓고 당건설과 당활동을 철두철미 인민의 행복과 리익을 실현하기 위한것으로 지향시켜왔다.

혁명발전의 매 단계마다 투쟁과업은 달랐지만 이민위천을 지침으로 삼고 투쟁하는 우리 당의 립장과 자세에서는 사소한 드팀도 없었다. 평범한 나날에나 준엄한 나날에나 인민의 운명을 책임지고 그들에게 끝없는 행복을 마련해주기 위하여 투쟁하여온것이 우리 당이다. 오늘 우리 당은 《전당이 위대한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자!》는 투쟁구호를 내세우고 인민대중제일주의를 당건설과 당활동전반에 구현해나가고있다.

다음으로 사회주의국가는 인민의 행복의 요람으로 되여야 한다.

영광스러운 우리 조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우리 인민의 삶의 터전이다.

우리의 사회주의조국은 인민들의 존엄과 자주적권리를 최상의 수준에서 보장하여주는 인민대중중심의 사회주의국가이다.

일찌기 국호에 인민이라는 두 글자를 새겨넣은 때로부터 우리 국가는 모든 활동을 인민을 위한 헌신적복무로 일관시켜왔다.

우리 공화국은 인민생활을 높이는것을 국가활동의 최고원칙으로 내세우고 여러가지 인민적시책들을 변함없이 실시하면서 인민에 대한 끝없는 사랑의 력사를 수놓아왔다.

우리의 사회주의조국을 인민의 참다운 복무자로 건설하여오신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불멸의 업적은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에 의하여 더욱 빛나고있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진두에 서계시고 인민의 복무자로서의 사명을 다해나가는 어머니당과 인민정권이 있기에 우리 조국은 인민의 행복의 요람으로 무궁번영할것이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