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10(2021)년 1월 13일
 

알곡증산으로 빛내여나가겠다​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에서 전체 대표자들과 전당의 당원들, 온 나라 인민들과 인민군장병들의 일치한 의사와 소원을 반영하여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을 조선로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할것을 결정하였다는 소식에 접한 우리 농업성 일군들의 가슴가슴은 지금 크나큰 격정과 환희에 휩싸여있다.

돌이켜보면 이 세상 그 어느 위인도 견줄수 없는 비범한 예지와 특출한 령도력, 한없이 고매한 덕망을 천품으로 지니신 경애하는 원수님을 우리 당의 최고수위에 높이 모시였기에 조선로동당은 우리 인민과 인민군장병들의 절대적인 지지와 신뢰를 받는 향도의 당, 불패의 당, 어머니당으로 누리에 빛을 뿌릴수 있었다.

그런데 오늘 경애하는 원수님을 조선로동당의 수반으로 변함없이 높이 모시였으니 이 감격을 무슨 말로 다 표현할수 있으랴.

진정 경애하는 원수님을 조선로동당의 총비서로 높이 모신것이야말로 우리 인민이 받아안은 최상최대의 행운이며 무상의 영광이다.

우리 농업성안의 전체 일군들은 세인이 흠모하고 칭송하는 위인중의 위인을 조선로동당의 총비서로 높이 모신 이 영광, 이 기쁨을 안고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를 충성으로 받들어나가는데 모든것을 다 바쳐나갈 열의에 넘쳐있다.

우리들은 당의 농업정책과 주체농법을 끝까지 관철하는데 다수확의 열쇠, 비약의 지름길이 있다는것을 항상 명심하고 당이 제시한 알곡고지를 무조건 점령하고 농업의 지속적발전을 위한 물질기술적토대를 튼튼히 다지기 위해 헌신분투하겠다.

하여 경애하는 원수님을 조선로동당의 총비서로 높이 모신 오늘의 대경사를 알곡증산으로 빛내여나가겠다.

농업성 책임부원 김철명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