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정방산

 

조국의 명승지들중에는 고적도 많고 명승지, 유원지로서도 이름난 정방산도 있다.

황해북도 사리원시에 있는 정방산은 산마루들이 서로 잇닿아 정방형을 이루고있다는데서부터 그 이름이 유래되였다고 한다.

해발높이가 481m로서 정방산은 주변산들에 비하여 제일 높고 일망무제한 재령벌을 끼고있어 그 생김새가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정방산에는 오랜 세월 풍화작용을 받아 형성된 기묘하게 생긴 봉우리들과 해발높이 100m이상의 기암절벽들이 키돋움하며 솟아있고 많은 전설을 담고있는 약수터와 갖가지 꽃들이 울창한 수림과 한데 어울려 참으로 아름다운 경치를 펼쳐보인다.

산에는 소나무를 기본으로 하여 수십종의 나무들과 노루, 오소리, 너구리, 다람쥐, 꿩, 매를 비롯한 여러 종류의 동물들이 서식하고있다.

정방산에는 우리 민족의 슬기와 재능이 깃들어있는 많은 유적과 유물들이 있다.



그중에는 고려시기에 정방산의 험한 산세를 리용하여 쌓은 이름난 돌성인 정방산성이 있다. 성의 둘레는 12km이다.

정방산성은 우리 나라 서해안일대에서 남북으로 통하는 기본통로를 막아선 황해도지방의 제일가는 요새로 일러왔다.

성에는 좌우의 진들을 통솔하는 본영이 있어 이 일대의 요새를 지키는 임무를 수행하였다.

1592년 임진조국전쟁시기 우리 의병부대들은 이 성을 근거지로 하여 주변일대를 넘나들며 적들에게 무리죽음을 주었다.

성안에는 고려시기의 유명한 절인 성불사가 있으며 절에는 목조건물인 응진전, 극락전, 명부전, 청풍루, 운하당, 산신각과 석조물인 5층돌탑이 남아있다.

이밖에도 성의 남문에 들어서면 19세기 정방산성의 성장이였던 김성업의 업적을 새긴 김공성장비가 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추천하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