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09(2020)년 9월 17일
 

피해복구건설전투의 승리로 이어지는 증송의 기적소리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철도운수부문에서는 수송조직과 지휘를 잘하여 경제건설과 인민생활향상에 필요한 물자들의 수송을 책임적으로 보장하여야 합니다.》

공화국의 철도운수부문에서 피해복구현장들에 필요한 물동수송을 위해 낮과 밤이 따로 없는 긴장한 투쟁을 벌리고있다.



평양철도국에서는 수송지휘조를 긴급히 조직하고 국안의 해당 부서들사이 협동을 강화하여 피해복구용물동을 긴급수송하기 위한 혁명적인 조치를 취하고있다.

수송지휘조에 망라된 일군들은 상원세멘트련합기업소와 순천세멘트련합기업소를 비롯한 세멘트생산기지들에 내려가 기관차와 화차들의 맞물림을 빈틈없이 해나가고있으며 피해지역의 역들에 도착한 물동들을 제때에 하차하도록 함으로써 기관차와 화차들의 회귀일수를 줄이고있다. 철도국에서는 현실적조건에 맞게 렬차운행조직을 짜고들어 운행방식을 보다 합리화하면서 철도의 통과능력을 효과적으로 리용하기 위한 운영기술적대책을 세우는 등 현존수송능력을 효과있게 리용하기 위한 대책을 면밀히 세우고있다.



해주철도분국에서는 폭우와 큰물, 태풍에 의해 파괴된 철길과 시설물들에 대한 복구사업에 총력을 집중하여 성과를 이룩하고있다. 갑자기 쏟아진 폭우로 은빛역주변의 철길소대건물과 살림집, 철길로반이 피해를 입었을 때 분국에서는 철야전투를 벌려 단 하루동안에 원상복구하였으며 수백㎥의 로반성토와 자갈보충을 진행하면서 류실되였던 철길로반을 든든히 복구하여 철도운행을 정상화할수 있게 하였다. 또한 신천철길대의 철길원들은 은률군의 인민들과 함께 복구공사를 힘있게 다그쳐 수백㎥의 로반성토공사와 레루복구공사를 끝내고 렬차운행을 다시 진행할수 있게 하였다.

분국에서는 피해복구용물자수송도 최우선적으로 보장하였다. 상차시간을 줄여 은파군 대청리 피해복구에 필요한 자재가 제때에 원만히 보장되게 하였으며 신천철길대, 해주철길대의 로동자들도 맡은 일을 책임적으로 하여 각지 피해복구현장으로 향한 렬차들의 무사고정시운행을 원만히 보장하였다.

한편 개천철도국에서도 증송투쟁의 불길을 세차게 지펴올려 성과를 이룩해나가고있다.

개천기관차대의 기관사들은 기관차기술관리를 깐지게 하고 기관차들에 만가동, 만부하를 걸어 중요물동수송에서 련일 혁신을 창조해나가고있다. 정주기관차대의 기관사들도 기관차수리에 필요한 기공구와 예비부속품을 충분히 갖추어놓고 기술관리를 깐지게 하여 기관차들의 실동률을 높이는 한편 자진소운전, 짐더끌기를 적극 진행하면서 매일 높이 세운 수송계획을 넘쳐 수행해나가고있다.

역들에서도 화차받기와 짐싣기, 차갈이를 기술규정의 요구대로 진행하면서 짐들이 역에 들어오는 족족 목적지로 실어보내고있다.



원산철도차량련합기업소에서 피해복구물자수송용 화차수리와 각종 부속품생산을 다그쳐나가고있다.

이곳 련합기업소에서는 지난 8월말 기술기능수준이 높은 로동자들로 이동화차수리조를 무어 화차수리에 필요한 설비와 기공구, 자재들을 충분히 마련해가지고 물동을 싣고부리는 작업현장에 달려나가 화차수리를 기동적으로, 전투적으로 진행하도록 함으로써 화차들의 머무름시간을 최대한 단축하는데 크게 기여하였다.

주강공장과 2가공직장, 대차직장과 공무, 프레스직장들에서는 가치있는 기술혁신안들을 생산에 적극 받아들이고 기술규정과 표준조작법의 요구를 철저히 지켜 각종 화차부속품들과 철길부속품생산계획을 넘쳐 수행하고있다.

철도운수부문 로동계급의 줄기찬 투쟁이 벌어지는속에 수송실적은 나날이 뛰여오르고 두줄기 철도우에는 증송의 기적소리가 높이 울리고있으며 그것은 곧 피해복구건설전투의 승리의 함성소리로 이어지고있다.

본사기자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