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09(2020)년 6월 4일
 

대가를 톡톡히 치를것이다

 

조국을 배반한 《탈북자》나부랭이들이 전연일대에 도적고양이처럼 기여나와 수십만장의 반공화국삐라를 우리측지역으로 날려보냈다는 소식에 접한 우리 동녀맹원들은 지금 치솟는 분노를 금치 못해 하면서 그 미친놈들을 칼탕쳐죽이겠다고 이를 갈고있다.

《탈북자》놈들은 하나같이 일하기 싫어하고 공짜를 좋아하면서 살인과 강도, 도적질로 조국앞에 대역죄를 지은자들이다.

저하나 더러운 목숨을 부지하겠다고 사랑하는 부모처자를 버리고 남조선으로 도망친 들짐승보다 못한 인간추물들의 입에서 바른 소리가 나올리 만무하다는것은 삼척동자도 다 아는 사실이다.

더우기 우리 녀성들을 격분하게 하는것은 몹쓸짓만 골라하는 이 인간쓰레기들을 적극 비호두둔하는 남조선당국의 그릇된 태도이다.

그래 남조선당국은 군사분계선일대에서 삐라살포를 비롯한 모든 적대행위를 금지하기로 한 판문점선언과 군사분야합의서의 조항을 결코 모른단말인가.

앞에서는 미소를 짓고 뒤돌아앉아서는 인간쓰레기들까지 내세워 동족대결을 고취하는 남조선당국의 이중적행태를 우리는 절대로 용납할수 없다.

나는 우리 동녀맹원들의 이름으로 말한다.

- 만일 남조선당국이 판에 박힌 《개인의 자유》요, 《표현의 자유》니 하며 떠들면서 삐라살포와 같은 망동을 방치한다면 그 대가가 얼마나 무서운것인가를 이제 똑똑히 알게 될것이다.

모란봉구역 흥부동 초급녀맹위원장 박인숙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