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09(2020)년 7월 3일
 

우리의 민족회화를 대표하는 화가들과 그 유산(5)​

 

신윤복은 김홍도와 더불어 18세기 사실주의회화발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 대표적인 인물풍속화가이다.

어려서부터 뛰여난 예술적재능을 지니고있던 그는 당시 화단에서 영향력을 가지고있던 진보적인 화가들에게서 현실을 보고 대하는 사실주의적창작방법을 배웠다.

김홍도가 농촌생활상을 위주로 하여 그림을 그렸다면 신윤복은 도시생활형상으로서 당시 사회의 각이한 계층의 모습을 직관적으로 알수 있게 하는 훌륭한 인물화들을 많이 창작하여 중세회화사를 풍부히 하였다.

그의 대표적인 작품들은 《주막》, 《배놀이》, 《봄나들이》, 《가야금타기》, 《칼춤》, 《미인도》, 《소나무와 매》 등이다.


- 《주막》 -


《주막》은 예리한 관찰과 정확한 소묘에 기초하여 오고가는 길손들이 드나들던 주막집의 정경을 부감형식의 구도, 간결한 선과 담박한 색채로 매우 실감있게 보여준 그림이다. 단정하게 차려입고 가마가 가지런히 걸려있는 부뚜막에 얌전하게 앉아서 길손들의 편의를 도모해주는 녀주인, 어수룩한 차림새와 몸가짐을 하고 시중을 들면서 길손들을 바라보는 사내, 성격과 신분, 차림새가 각이한 길손들 등 인물들의 모습을 통하여 당시의 세태풍속을 잘 보여주고있다.

또한 신윤복은 《배놀이》를 비롯한 작품들에서 량반들의 안일하고 부화타락한 생활리면도 적라라하게 폭로하였다.

신윤복은 인물풍속화에서뿐아니라 산수, 날짐승그림에서도 뛰여난 재능을 보여주었다.

이처럼 신윤복은 현실에서 창작의 원천을 찾고 모순에 찬 봉건사회를 예리하게 해부함으로써 우리 민족회화발전에 크게 이바지하였다. (계속)


 

련재기사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되돌이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