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날자별열람
  • 작곡가 쇼뺑, 프레데리끄 프란찌쉐끄(1810-1849)의
    뽈로네즈 제6번 《영웅》, Op 53에 대하여
  • 쇼뺑의 뽈로네즈 제6번 《영웅》은 쇼뺑의 뽈로네즈가운데서 구성이 다양하고 규모가 가장 큰 명곡으로서 화려하고 호화롭기 그지없는 작품이다.
  • 작곡가 쇼뺑, 프레데리끄 프란찌쉐끄(1810-1849)의
    피아노협주곡 제2번 화소조, Op 21에 대하여
  • 쇼뺑의 피아노협주곡 제2번은 그가 와르샤와음악대학시기에 창작한 작품이다.
  • 《금방석》
  • 청년들을 시대의 꽃으로, 주인공으로 내세워주시는 위대한 수령님들과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사랑과 믿음에 충정으로 보답해갈 우리 청년들의 불타는 맹세를 진실하게 반영한 명곡이다.​
  • 작곡가 씨벨리우스, 얀(1865-1957)의 바이올린협주곡 레소조, Op 47에 대하여
  • ​씨벨리우스의 이 바이올린협주곡은 작품이 지닌 랑만에 넘치는 시적정서의 풍부함과 전원음악의 신선함 그리고 조국 핀란드에 대한 열렬한 사랑과 열정이 인정되여 오늘날 널리 연주되고있는 작품이다.
  • 《복받은 인민의 노래》
  • 세상에서 가장 위대하고 강하신 절세의 위인을 높이 모신 주체조선의 영광과 긍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을 심장을 바쳐 받들어갈 온 나라 인민들의 뜨거운 충정의 마음을 노래한 작품이다.​
  • 작곡가 브람스, 요한네스(1833-1897)의 교향곡
    제4번 미소조 《파싸칼리아》, Op 98에 대하여
  • 브람스의 교향곡 제4번 《파싸칼리아》는 녀성적인 내심성을 원숙하게 표현하고있는 로년기에 이른 그의 마지막 교향악작품이다.
  • 베토벤, 루드위히 판(1770-1827)의 피아노쏘나타
    제23번 화소조 《열정》, Op 57에 대하여
  • 베토벤의 피아노쏘나타 제23번 《열정》은 ​그의 피아노쏘나타중 가장 널리 알려진 곡으로서 교향곡 《운명》과 함께 격정적인 양상으로 된 작품이다.
  • 작곡가 베토벤, 루드위히 판(1770-1827)의 교향곡 제8번 화대조, Op 93에 대하여​
  • ​베토벤의 교향곡 제8번은 베토벤의 교향곡들가운데서 비교적 규모가 작은 작품이지만 무겁고 어두운 다른 교향곡들에 비해 밝고 약동감에 차넘치는 작품이다.
  • 《원수님곁에는 인민이 있습니다》
  • 온 세계가 부러워하고 경탄하는 주체조선의 무진막강한 국력의 밑바탕에는 무엇이 있는가를 철학적으로 밝혀주는 명곡이다.​
  • 작곡가 베토벤, 루드위히 판(1770-1827)의 교향곡
    제9번 레소조 《환희》, Op 125에 대하여​
  • 베토벤의 교향곡 제9번 《환희》는 음악사에서 교향곡이라는 개념을 결정짓게 한 작품으로서 1824년초에 완성되여 5월 7일 윈의 캐른트네르 암토르극장에서 처음으로 연주된 베토벤의 마지막 교향곡이다.
  • 《그이 없인 못살아》
  •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의 품을 떠나서 한시도 살수 없는 우리 인민들의 한결같은 사상감정을 절절하게 노래한 가요이다.​
  • 작곡가 베토벤, 루드위히 판(1770-1827)의 교향곡 제7번 라대조, Op 92에 대하여​
  • ​베토벤의 교향곡 제7번은 그가 교향곡 제6번 《전원》을 내놓은지 4년만에 작곡한 작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