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08(2019)년 8월 17일

평양시간



주체108(2019)년 8월 4일 《로동신문》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삼지연군꾸리기를 성심성의로 지원한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보내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삼지연군꾸리기를 적극 지원한 근로자들에게 감사를 보내시였다.

위대한 장군님의 고향군을 훌륭히 꾸리는것을 공민의 숭고한 의무로 새겨안고 돌격대에 탄원한 과학백과사전출판사 산하단위 부원 하경진은 건설에 필요한 자재와 문화기재들을 지원하여 건설자들을 위훈창조에로 고무하였다.

체육성 산하단위 통역원 정혜영은 가정이 받아안은 당의 은덕에 보답할 열의밑에 많은 후방물자들을 삼지연전구에 보내줌으로써 충정의 가풍을 변함없이 이어가고있다.

머나먼 삼지연군을 여러차례나 찾으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헌신의 장정에 애국의 마음을 따라세우며 릉라도대외일군기술자양성소 부원 전현아는 혁명의 성지를 훌륭히 꾸리기 위한 사업에 공민적량심을 바치였다.

선교구역식료품종합상점 로동자 리은희도 본신혁명과업수행에 투신하면서 삼지연군을 혁명전통교양의 대로천박물관으로 전변시키기 위해 충정의 한마음을 바쳐가고있다.

청년들을 사회주의강국건설의 척후대로 내세워준 당의 크나큰 믿음을 가슴깊이 새기고 묘향무역국 산하단위 로동자 홍정혜는 실천적모범으로 청년동맹원들을 당정책관철에로 불러일으키면서 삼지연군꾸리기도 물심량면으로 지원하였다.

지난 기간 금수산태양궁전꾸리기에 온갖 지성을 다하여온 대동강구역 릉라고급중학교 교원 김봉련은 성의껏 마련한 건설자재들을 삼지연전역에도 보내주었다.

당의 구상을 받드는 길에서 청년전위로서의 본분을 다해갈 일념밑에 조선중앙방송위원회 텔레비죤방송사 기자 리철주, 과학기술전당 연구원 최유성은 돌격대원으로서 백두전역에 참된 삶의 자욱을 새겨가면서 지원사업에도 앞장섰다.

황해남도청년돌격대 려단참모 김정심은 대상건설에서 혁신을 창조하고있는 돌격대원들의 생활에 뜨거운 혈육의 정을 기울였으며 흥덕구역경로동직장관리위원회 로동자 리상길은 온 가족의 지성이 깃든 물자를 삼지연군에 보내주었다.

성간군산림경영소 로동자 송철진, 황해북도금강관리국 산하단위 로동자 리영춘도 삼지연군을 로동당시대의 희한한 산간문화도시로 훌륭히 꾸리기 위한 투쟁에 떨쳐나선 돌격대원들을 성의껏 지원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보내신 감사를 크나큰 격정속에 받아안은 근로자들은 삼지연군을 하루빨리 사회주의무릉도원으로 일떠세우기 위한 투쟁에 모든것을 다 바쳐나갈 열의에 넘쳐있다.

본사기자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