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8(2019)년 5월 22일
 

시비년도영농비료생산계획을 일정대로 수행

 

공화국의 흥남비료련합기업소에서 농업전선에 더 많은 비료를 보내주기 위한 투쟁을 힘있게 벌려 시비년도영농비료생산계획을 일정대로 수행해나가고있다.

련합기업소의 일군들과 기술자들은 가스발생로에서의 가스생산량을 늘이기 위해 분탄공급계통을 새로 설계하고 자력갱생의 혁명정신을 높이 발휘하여 필요한 설비, 장치물들을 자체로 제작설치하였다. 그리하여 가스생산량을 종전보다 끌어올리고 같은 원료보장조건에서 더 많은 비료를 생산할수 있는 돌파구를 열어놓았다.

특히 기술자들과 3대혁명소조원들은 두뇌전, 기술전을 힘있게 벌려 종전에 쓸모없이 버리던 페촉매에서 동을 회수하여 합성촉매생산에 재리용하도록 함으로써 비료생산을 위한 물질기술적토대를 강화하는데 적극 이바지하였다.

비료생산의 선행공정을 맡은 원료직장의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은 원료보장에 힘을 넣어 발생로를 만가동시키는데 기여하고있으며 발생로직장, 가스청정직장의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도 기술규정과 표준조작법의 요구를 철저히 지키면서 설비들의 정상가동을 보장하고있다.

1, 2질소직장, 1, 2합성직장의 일군들과 로동자, 기술자들은 설비관리, 기술관리에 힘을 넣고 암모니아합성탑의 운전조작을 과학화하며 압축기를 비롯한 대형설비들의 만가동, 만부하를 보장하기 위해 헌신적으로 투쟁하고있다.

지금 련합기업소의 일군들과 로동계급은 자력갱생, 간고분투의 혁명정신을 높이 발휘하며 영농비료생산을 늘이기 위한 총돌격전에 계속 박차를 가하고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