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8(2019)년 1월 10일
 

쇼스따꼬비츠, 드미뜨리 드미뜨리예비츠(1906-1975)의 교향곡 제1번에 대하여

 

쇼스따꼬비츠는 이전 쏘련의 음악을 대표하는 작곡가, 피아노연주가의 한사람이다.

싼크뜨-뻬쩨르부르그에서 태여나 10대초부터 로씨야혁명의 소용돌이를 체험한 그는 로씨야음악의 고전적전통을 계승하여 민족음악에 기초를 둔 사회주의적사실주의음악을 창조하는데 기여하였다.

쇼스따꼬비츠의 교향곡 제1번은 그가 19살때 뻬쩨르부르그음악학원 졸업작품으로 쓴것이다.

고전적구성으로 된 4악장의 작품이지만 젊은 감성이 가득차있는 명곡이다.

이 교향곡은 첫 연주때부터 청중들로부터 대단한 호평을 받았으며 그후 부르노 발터, 또스까니니, 클렘페러 등 세계적으로 이름난 지휘자들의 연주로 하여 더욱 널리 알려지게 되였다.

쇼스따꼬비츠는 15곡의 교향곡을 남겼지만 교향곡 제1번은 그의 사상과 리념이 가장 순수하고 자유롭게 담겨진 작품으로 알려져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감상글쓰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