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4월 16일
 

미래의 훌륭한 민족악기연주가들로​

 

아래의 사진은 훌륭히 꾸려진 공화국의 함경북도 청진학생소년궁전에서 미래의 민족악기연주가들로 자라나고있는 학생소년들의 행복한 모습이다.



민족의 향취가 짙게 풍기는 가야금과 저대, 장고, 장새납 등 민족목관악기의 맑은 음색과 민족현악기의 아름답고 우아한 소리들이 귀전에 막 들리는것만 같다.

조선로동당의 숭고한 후대사랑, 미래사랑속에 세상에 부럼없이 자기의 재능과 소질을 마음껏 꽃피워가는 학생소년들의 행복한 모습.

그들의 행복넘친 웃음속에는 민족에 대한 사랑의 정신, 우리 민족이 제일이라는 긍지와 자부심이 넘치고있으며 자기의것을 더욱 빛내이고 계승발전시키려는 애국의 마음이 어려있다.

본사기자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Google+로 보내기
evernote로 보내기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mypeople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