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4월 21일
 

태양절경축 제19차 김일성화축전이 페막되였다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태양절을 맞으며 13일에 개막되였던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탄생 105돐경축 제19차 김일성화축전이 페막되였다.

페막식이 20일 김일성김정일화전시관에서 진행되였다. 

김기남동지, 양형섭동지와 전광호내각부총리, 축전조직위원회, 태양의 꽃을 전시한 단위 일군들, 평양시내 근로자들, 청소년학생들이 페막식에 참가하였다.

권순휘 총련중앙상임위원회 고문을 단장으로 하는 태양절경축 재일본조선인축하단과 주조 인도네시아공화국대사관 성원들, 불멸의 꽃 보급후원회 회원들, 외국손님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페막식은 《김일성장군의 노래》주악으로 시작되였다.

축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단위들과 축전에 공헌한 성원들, 모범적인 재배공들과 비전향장기수들을 비롯한 참가자들에게 위대한 수령님의 태양상을 정중히 모신 김일성화축전상 상장이 수여되였다.

총련중앙상임위원회와 주조 인도네시아공화국대사관, 외국인들이 상장을 수여받았다.

또한 불멸의 꽃을 통한 위대성선전을 실속있게 진행하여 축전장을 찾은 참관자들에게 깊은 감명을 준 해설강사들에게 상장이 수여되고 개별참가자들에게 참가증이 수여되였다. 

김창도 조선김일성김정일화위원회 위원장이 페막사를 하였다.

연설자는 우리 인민과 세계 진보적인류의 깊은 관심과 기대속에 제19차 김일성화축전이 성황리에 진행된데 대하여 언급하고 선군조선의 국보, 민족의 자랑인 김일성화는 위대한 태양의 존함과 더불어 천만년 길이 빛날것이며 우리 나라는 영원히 김일성, 김정일조선으로 끝없이 륭성번영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페막식은 《불멸의 꽃 축전가》주악으로 끝났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Google+로 보내기
evernote로 보내기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mypeople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이름:   직업:   주소:  내용:   보안문자:보안문자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

Copyright© 2014 - 2017 《평양모란봉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