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4월 12일
 

력사의 가장 정확한 증언록

 

위대한 수령 김일성대원수님의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가 처음 출판된 때로부터 25년이라는 세월이 흘렀다.

 

 

주체81(1992)년 4월에 출판되여 커다란 감화력과 견인력을 가지고 세계인민들의 심장을 틀어잡은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대백과전서적인 도서로 오늘도 그 파급력이 대단히 크다.

위대한 수령님의 회고록은 출판된 때로부터 지금까지 세계 170여개 나라에서 연구보급되였으며 최근년간에도 오스트리아, 로므니아, 브라질을 비롯한 여러 나라들에서 인터네트에 게재하였다. 또한 로씨야, 네팔, 일본, 인디아, 방글라데슈, 이란, 로므니아, 도이췰란드, 이딸리아, 미국을 비롯한 수많은 나라들에서 근 20개의 민족어로 출판되였다.

회고록은 처음 출판되여 불과 한달 남짓한 기간에만도 세계 5대륙의 수많은 나라들에 보급되여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뽀르뚜갈 전 대통령, 일본과 뻬루의 국회의원들, 프랑스의 여러 도시 시장들을 비롯하여 세계의 수많은 정계, 사회계, 학계, 언론계 인사들과 각계층 인민들은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에는 시대와 혁명앞에 특기할 업적을 쌓아올리신 세계정치원로의 영광찬란한 혁명력사와 빛나는 투쟁경험, 고매한 덕성이 전면적으로 수록되여있다고 하면서 절세위인에 대한 흠모와 칭송의 목소리를 높이였다.

벌가리아, 수리아, 파키스탄, 부룬디, 뜌니지, 인디아, 짐바브웨, 요르단을 비롯한 여러 나라 신문들도 회고록의 구성체계와 내용을 소개하면서 《현세기 력사의 가장 정확한 증언록》, 《인류에게 혁명의 원리를 밝혀주는 불멸의 대기념비적인 혁명전서》라고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2017년 태양절경축 슬로베니아준비위원회의 주최로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에 대한 연구토론회가 진행된것을 비롯하여 최근에 수많은 나라에서 이에 대한 연구토론회, 강연회, 독보회가 광범한 사회계의 관심속에 열리였다.

로씨야, 일본, 인디아, 미국, 캄보쟈를 비롯한 여러 나라의 이름있는 출판기관들과 단체들에서 회고록을 각 민족어로 계속 출판하고있으며 발행식도 성대히 진행하고있다.

로씨야의 한 인사는 김일성주석의 회고록이 세계를 진감하고있다, 그이보다위대하신분, 그이의 생애보다 더 빛나고 영광스러운 생애는 세상에 없다, 그이의 회고록은 말그대로 20세기 정치사의 총화이다라고 말하였다.

오스트리아와 기네의 인사들도 조선인민의 영원한 수령이신 김일성주석의 회고록은 인류자주위업실현을 위한 투쟁의 고귀한 진리를 밝혀주는 대백과전서이라고 격찬하였다.

외신들은 《위대한 김일성주석의 회고록은 정견과 신앙에 관계없이 누구나 다 반드시 읽어야 할 필독문헌인것으로 하여 보급속도에 있어서 다른 도서들을 압도하여 단연 세계1위를 기록하였다.》고 전하였다.

 

 

우리 인민과 세계 진보적인민들에게 참된 삶과 투쟁의 진리를 가르쳐주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대원수님의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 대한 탐독열의는 흐르는 세월과 더불어 더욱 강렬해질것이며 우리 수령님에 대한 인류의 흠모와 칭송의 목소리는 온 세상에 더 높이 메아리쳐갈것이다. 

본사기자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Google+로 보내기
evernote로 보내기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mypeople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이름:     직업:    주소:  감정:                                                  보안문자: 보안문자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