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1월 24일
2017-01-24
세계는 우리가 자력자강의 위대한 동력으로 어떻게 미국의 제재와 봉쇄책동을 짓부시고 이 땅우에 사회주의강국을 일떠세우는가를 보게 될것이다.
2017-01-24
남조선괴뢰군부를 그대로 놔둘 경우 민족의 머리우에 대재난을 들씌울수 있다. 외세가 쥐여준 총대를 꼬나들고 민족의 진정한 주적도 모르고 동족대결과 전쟁책동에 미쳐날뛰는 괴뢰군부를 한시바삐 제거해버려야 할 리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가소로운 궁여지책
박근혜《정권》이 제아무리 그 무슨 《흔들림없는 추진》이니, 《대책》이니 하고 목이 쉬도록 웨쳐보았댔자 꿰진 배밑창으로 들어오는 거세찬 물줄기를 막을수 없으며 이미 기울어진 대세를 바로잡기는 힘든 법이다.
2017-01-24
평화와 통일에로 나아가는 출발점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는 단합된 힘으로 북남관계를 개선하고 조국통일운동을 더욱 활성화해나감으로써 력사적인 7. 4공동성명발표 마흔다섯돐과 10. 4선언발표 열돐이 되는 올해에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의 새 국면을 열어나가는데 적극 이바지하여야 할것이다.
2017-01-24
2017-01-24
력사적인 7. 4공동성명이 발표된 직후에 있은 일이다.
2017-01-23
우리는 앞으로 국제정세가 어떻게 변하든, 주변관계구도가 어떻게 바뀌든 자주적인 대외정책적립장을 확고히 견지하면서 제국주의자들의 침략전쟁책동을 짓부시고 평화를 수호하며 자주성을 옹호하는 나라들과 굳게 단결하여 세계의 자주화와 진정한 국제적정의를 실현하기 위하여 적극 투쟁할것이다.
2017-01-23
얼마전 괴뢰헌법재판소에서 최순실에 대한 심문이 진행되였다. 그동안 갖은 구실과 핑게를 대면서 검찰당국과 《국회》의 조사에 계속 응하지 않던 최순실이 《헌법재판소》에 나타난것은 여론의 주목을 끌었다.
2017-01-23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의 주최로 21일 남조선 전지역에서 13차 범국민행동이 전개되였다.
2017-01-23
우리 겨레는 민족을 등지고 친미사대와 외세의존으로 더러운 명줄을 이어가며 반공화국압살에 미쳐날뛰는 매국역적들을 절대로 용서치 않고 단호히 징벌해버릴것이다.
2017-01-23
박근혜패당은 《반공》을 《국시》로 내세우고 동족대결, 숭미사대적인 온갖 비렬한 책동에 매달릴수록 저들의 비참한 운명을 앞당기게 된다는것을 똑바로 알아야 한다.
2017-01-23
우리들은 조선민족의 강대한 힘과 드높은 통일의지를 총분출시켜 자주통일의 대통로를 기어이 열어나갈데 대한 공화국 정부, 정당, 단체 련합회의 호소문을 관철하기 위한 투쟁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서겠다.
응당한 자위적조치의 산물
《푸에블로》호사건이 있은 때로부터 근 반세기가 흘렀다. 태평양을 가로질러다니며 바다가 좁다하게 싸다니던 미제의 무장간첩선 《푸에블로》호가 조선의 포승에 묶여있는채 벌을 받고있는 꼴을 보느라니 49년전 그날이 되새겨진다.
2017-01-23
계산할수 없는 원리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재미교포들을 만나시여 민족대단결의 사상을 알기쉽게 가르쳐주시였다.
2017-01-23
2017-01-23
사대와 외세의존은 나라와 민족의 자주성과 존엄을 좀먹고 해치는 가장 유해로운 반민족적행위이다.
2017-01-22
나라와 민족을 반역하며 외세에 빌붙어 잔명을 부지하는 매국노들의 운명은 언제나 비참한 법이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감
선전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