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지로
날자별열람

 주체108(2019)년 9월 21일

평양시간


  일반법규중에서
일심단결의 위력으로 력사의 모진 광풍을 맞받아 사소한 주저나 동요도 없이 오직 곧바른 승리의 한길로만 힘차게 전진해나가는 우리 공화국에 대한 남녘겨레들의 찬탄의 목소리.
[2015-08-21]
선군정치에 의하여 무적필승의 강군으로 자라난 우리의 혁명무력이 적들의 책동을 걸음마다 단호히 짓부심으로써 공화국의 안전과 나라의 자주권이 영예롭게 수호되고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전이 보장될수 있었다.
[2015-08-21]
《현 세기에 두번다시 없는 기적중의 기적》이라고 온 세상이 찬탄한 서해갑문건설전투의 장엄한 포성은 미제의 새 전쟁도발책동이 극도에 이르렀던 시기 백두의 천출명장이신 위대한 장군님의 담력과 대용단으로 울리게 되였다.
[2015-08-21]
우리 나라 사회주의공화제는 백두산절세위인들의 선군혁명령도를 주권조직과 실현에 구현하여 나라와 민족,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굳건히 옹호보위하는 참다운 인민의 공화제이다.
[2015-08-20]
우리 당은 창건된 첫날부터 당을 인민대중에게 충실히 복무하는 어머니당으로 강화발전시켜나가고있다. 사회주의집권당을 어머니당으로 건설하는것은 사회주의사회에서 참다운 인덕정치를 실현하기 위한 중요한 담보로 된다.
[2015-08-20]
당의 두리에 굳게 뭉친 천만군민의 일심단결은 우리의 최강의 무기이며 사회주의강성국가건설의 위력한 추진력이다.
[2015-08-20]
위대한 장군님은 강철의 담력과 배짱으로 미제국주의와의 대결전을 승리에로 이끄시여 조선민족의 존엄을 굳건히 지켜주시고 인류의 자주위업실현에 특출한 공헌을 하신 천재적인 군사전략가, 희세의 정치가이시다.
[2015-08-20]
처음  이전  596  597  598  599  600...  620  다음  마감 페지이행